다음주부터 학교서도 마스크 벗고 실외놀이·체육수업 한다
상태바
다음주부터 학교서도 마스크 벗고 실외놀이·체육수업 한다
  • 대구교육신문 김하윤 기자
  • 승인 2022.04.30 0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중학교에서 학생들이 마스크를 쓰고 수업에 임하고 있다. 2021.8.17/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서한샘 기자 = 다음달부터 전국 모든 유·초·중·고등학교가 정상등교를 시행하며 일상회복을 본격화하는 가운데 교육부가 학급 단위로 이뤄지는 놀이·체육수업 등 실외 활동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한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방역당국은 '실외 마스크 착용의무 조정방안'을 발표하면서 다음달 2일부터 50인 이상이 참석하는 실외 집회·공연·스포츠 경기 관람을 제외한 실외 공간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른 후속조치로 교육부는 다음달부터 유치원 학급단위 바깥놀이, 초·중·고등학교와 특수학교의 학급단위 체육수업·행사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를 우선 해제했다.

또 다음달 23일부터는 체험학습과 수학여행을 갈 때에도 야외 마스크 착용 의무가 추가적으로 해제된다. 다만, 감염 위험도가 높다고 판단되는 경우에는 학교장과 학교 구성원 의견에 따라 실외에서도 마스크 착용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교육부는 '교육회복 종합방안'으로 보통학력 이상 학생을 포함한 희망학생을 대상으로 학습결손 해소를 위해 교과보충과 대학생 튜터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런 가운데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다음달 2일 전국 모든 학교의 정상등교 시행 첫날을 맞이해 서울 금화초등학교 어린이날 기념 체육대회에 참여한다.

이날 유 부총리는 체육대회 참관 이후 학교 간담회를 통해 체육활동 등 학교 일상회복과 교육회복에 대한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정책 등을 공유할 계획이다.

유 부총리는 "정상등교를 통해 학생들은 배움의 권리뿐만 아니라 친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정서적 교감의 기회를 되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교 구성원들의 헌신과 신뢰를 바탕으로 학교 일상회복이 잘 안착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