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5월에도 '코찌르기 등교' 계속 해야 하나요
상태바
[Q&A] 5월에도 '코찌르기 등교' 계속 해야 하나요
  • 대구교육신문 이본원 기자
  • 승인 2022.04.20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서울=뉴스1) 서한샘 기자 = 5월부터 모든 학교는 정상등교를 실시하고 방역 목적의 원격수업은 중지된다. 탄력적으로 운영됐던 수업시간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간다.

또, 신속항원검사도구를 이용한 선제검사는 시·도교육청 여건에 따라 자율적으로 실시한다.

방역당국이 확진자 격리 의무 방침을 '권고'로 하향할 경우에는 확진학생도 기말고사를 치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가 20일 발표한 '포스트 오미크론 학교 일상회복 추진방안'과 브리핑 내용을 토대로 만든 궁금증을 풀어봤다.

-신속항원검사도구 이용 선제검사는 언제까지 하나.
▶전체 학생·교직원 대상 선제검사는 이달까지는 주1회 실시를 원칙으로 한다. 다음달 1일부터는 시·도교육청 여건에 따라 자율적으로 실시한다.

-선제검사를 사실상 중단한다는 의미인지.
▶교육부 차원에서 선제검사를 한다 만다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시·도교육감이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열어놨다. 현재 전체 선제검사를 할 만큼 필요 수량을 갖춘 교육청이 많지 않은 상황이다. 학교 부담, 학부모 민원도 있는 만큼 선제검사를 교육청 자율로 실시하게 되면 유증상자, 고위험군 관리 위주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같은반 내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검사는 어떻게 하나.
▶이달까지는 고위험 기저질환자, 유증상자에 대해 5일간 2회 신속항원검사도구를 이용해 자가검사를 하도록 하는 현행 방침을 유지한다. 다음달 1일부터는 고위험군 기저질환자, 유증상자의 경우 접촉자로 분류된 날부터 24시간 이내에 자가검사를 권장한다.

-정상등교가 실시되면 원격수업은 없어지나.
▶다음달 1일부터 방역 목적의 원격수업은 종료된다. 다만 감염병 상황이 심각해지면 시·도교육청이 자체 기준을 정해 학급·학년 단위로 탄력적 학사운영이 가능하다. 학습 흥미 유발, 성취도 제고 등 교육의 효과성을 제고하는 목적으로도 원격수업 방식이 활용될 수 있다.

-정상등교가 실시되면 짝꿍이 생기고 모둠활동, 이동수업, 토론활동도 정상화되나.
▶교과, 비교과 활동은 전면 재개되는 것이므로 모두 가능하다. 다만 교육부는 아직 실내 마스크 착용이 의무이기 때문에 리코더 연주 등 마스크를 벗는 활동에 대해서는 당분간 학교에서 신중하게 판단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수업시간에도 변동이 생기나.
▶기존 탄력적으로 운영됐던 수업시간은 이달부터 정상등교 실시에 따라 중단을 권고한다. 그러나 이 역시 지역·학교의 여건과 학생 안전, 학습 결손 최소화 등을 고려해 시·도교육청이 결정, 운영한다.

-코로나19 확진 학생도 기말고사를 치를 수 있나. 미응시에 따른 인정점 부여 방식은.
▶방역당국의 확진자 격리 의무 방침이 '격리 권고'로 확정되면 교육부는 1학기 기말고사 응시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미응시 인정점 부여 기준은 기존 방침과의 형평성 문제를 고려하고 시·도교육청, 학교 현장 의견을 수렴해 안내할 예정이다.

-수련회, 수학여행 등도 갈 수 있나.
▶숙박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자 할 경우에는 평시처럼 학교운영위원회 심의를 받으면 된다. 그러나 아직 완전하게 안전한 상황은 아니므로 교육청, 지자체와 협력해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지키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그럼 오리엔테이션(OT), MT 등 대학생 숙박형 프로그램은.
▶5월부터는 대학본부에 신고만 하면 OT, MT 등 숙박형 행사도 갈 수 있다. 다만 교직원이 동행하고 야간 음주, 노래방 방문 등 행사 외 활동은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가정학습은 며칠까지 쓸 수 있나.
▶57일 내외(유치원은 60일)로 유지를 권고한다. 다만 지역·학교 여건에 따라 시·도교육청이 결정, 운영한다. 아직 감염병이 완전히 종식되지 않았고 재유행에 대한 우려도 상존하기 때문에 올해 가정학습 일수는 유지된다.

-마스크는 계속 착용해야 하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는 유지된다. 다만 기온 상승 등의 여건을 고려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허가한 비말차단용 또는 수술용 마스크 착용도 가능하다. 실외 마스크 착용 여부는 이행단계 때부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적용될 예정이다.

-자가진단 애플리케이션(앱) 조사는 언제까지 해야 하나.
▶등교중지 안내를 위한 자가진단앱 운영은 계속 운영된다. 다만 안착단계에서는 방역당국의 확진자 격리 기준 등을 고려해 일부 자가 진단항목은 보완될 예정이다.

-대거 채용한 학교 방역인력은 어떻게 되나.
▶현재 학교 방역인력은 1학기까지 근무하는 걸로 계약돼있다. 2학기에도 방역인력 유지가 필요하다면 다시 특별교부금을 마련해야 한다.

-시차 급식은 더 이상 권고하지 않는지.
▶시차 급식을 권고하지는 않지만 좌석 수가 모자라면 학교가 자율적으로 할 수도 있다. 급식실 칸막이를 설치한 이후부터는 바로 옆 좌석도 앉을 수 있게 해놨기 때문에 시차 급식을 따로 권고하지는 않아왔다.

© News1 김초희 디자이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