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10개 교대 정시 경쟁률 2.21대 1…소폭 상승
상태바
전국 10개 교대 정시 경쟁률 2.21대 1…소폭 상승
  • 대구교육신문 이본원 기자
  • 승인 2022.01.04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8일 오전 서울 용산고등학교에서 수험생들이 시험을 준비하고 있다. 2021.11.18/뉴스1 © News1 사진공동취재단

(서울=뉴스1) 서한샘 기자 = 전국 10개 교육대학(교대)의 2022학년도 정시모집 평균 경쟁률이 지난해보다 소폭 상승했다.

4일 종로학원이 전국 10개 교대의 2022학년도 정시 경쟁률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경인교대·공주교대·광주교대·대구교대·부산교대·서울교대·전주교대·진주교대·청주교대·춘천교대의 정시 일반전형 평균 경쟁률은 2.21대 1(1912명 모집에 4230명 지원)로 집계됐다.

전년도 2.11대 1(1988명 모집에 4196명 지원)보다 오른 수치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곳은 청주교대(2.65대 1)였다.

대학별로 보면 Δ공주교대 2.47대 1(2.10대 1, 이하 괄호 안은 전년도 경쟁률) Δ광주교대 2.14대 1(1.84대 1) Δ전주교대 2.22대 1(1.96대 1) Δ진주교대 2.44대 1(2.36대 1) Δ청주교대 2.65대 1(2.22대 1) Δ춘천교대 2.50대 1(2.49대 1) 등 6개교는 전년 대비 경쟁률이 상승했다.

반면, Δ경인교대 1.81대 1(전년도 1.82대 1) Δ대구교대 2.06대 1(2.16대 1) Δ부산교대 2.03대 1(2.04대 1) Δ서울교대 2.10대 1(2.27대 1) 등 4개교는 전년 대비 경쟁률이 하락했다.

올해 교대 정시 경쟁률이 전년 대비 소폭 상승한 원인으로는 초등 교원 임용에 대한 수험생들의 인식과 전형방식의 변화 등이 지목된다.

오종운 종로학원 평가이사는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초등교사 임용자 수가 감소해 초등 교원 임용 경쟁률은 높아졌지만 여전히 중등 교사에 비해선 임용이 수월하다는 인식으로 인해 지원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라며 "막판 합격 가능성을 본 중상위권 수험생들의 지원도 한몫 했을 것"이라고 봤다.

또한, 올해 교대 정시 전형방식의 변화가 경쟁률 상승에 영향을 끼쳤을 것이란 분석도 나온다. 올해 전국 10개 교대는 정시 전형에서 학생부 성적을 반영하지 않고 수능과 면접 등으로만 선발한다.

오 이사는 "(전형방식의 변화로) 수능에서 상위 성적을 받은 이과 수험생들의 지원 증가가 경쟁률 상승을 이끈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